contents

갤러리

  • 갤러리 > 동영상
  • 동영상

KBS ‘표도르 낳은 삼보’ 국내 첫 대회 열린다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삼보연맹 작성일13-05-19 18:18 조회1,305회 댓글0건

본문

http://news.kbs.co.kr/news/naverNewsView.do?SEARCH_NEWS_CODE=2661014

↑ video


<앵커 멘트>

러시아의 대표적인 민속스포츠 바로 삼보인데요.

세계 최정상급의 삼보 경기가 이달 말 국내에서 펼쳐집니다.

박선우 기자가 취재했습니다.

<리포트>

한 치의 방심도 용납될 수 없을 정도로 박진감이 넘칩니다.

씨름과 비슷하면서도 유도와 레슬링이 섞인 듯 흥미롭습니다.

격투기 황제 표도르를 배출해 낸 종목으로 우리에게 친숙합니다.

삼보의 최고수들이 오는 31일 국내에서 열리는 아시아 선수권대회에서 기량을 겨룹니다.

<인터뷰>문종금(대한삼보연맹 회장) : "새로운 기술과 새로운 동작을 매력 갖고 볼 수 있는 기회입니다."

삼보는 러시아의 국기로 맨손 호신술에서 유래됐습니다.

삼보는 크게 메치기와 잡기 등의 동작이 중심이 된 스포츠 삼보와 주먹과 발로 상대를 가격할 수 있는 컴뱃 삼보로 나뉩니다.

우리나라도 서른 명의 선수를 출전시켜 가능성을 타진합니다.

<인터뷰>송규호 : "좋은 성적 내서 국내에서도 많은 사람들이 즐길 수 있는 운동 되었으면 좋겠습니다."

세계 삼보가 우리나라를 주목하고 있는 가운데, 이번 대회는 러시아와의 스포츠 교류에도 기여할 것으로 전망됩니다.

KBS 뉴스 박선우입니다.

2013 Asian SAMBO Championship in KOREA
KOREA SAMBO FEDERATION

return_top